[칼럼] 정부파견사범의 역할과 고충을 아시나요?

김도진 사범의 에티오피아 태권도 통신(5) 2019년 해외 파견사범 보수교육을 앞두고 "세계 태권도 선진화 및 세계화 그 중심에는 국기원 파견사범이 있습니다" 국기원에서는 ‘최고의 실력과 인격을 두루 갖춘 정부파견...

[칼럼] 관장과 사범의 바람직한 관계 설정

최철권 칼럼(1) 인간은 살아가면서 보고 듣고 배운 것이 인생의 자양분이 된다. 필자도 고정관념과 틀 안에서 나오기 위해 시행착오를 많이 겪었다. 사범을 할 때도 그랬다. 그래서...

“9단만 원장할 수 있다?” 9단은 필수요건 아니다

"고단자 정통 태권도인이면 원장 자격 갖춰" 9단 취득이 비전과 덕목보다 우선일 수 없어 파행을 거듭하고 있는 ‘국기원 정상화’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지난 1월 말, 국기원 정상화를 위한 로드맵(단계별...

[칼럼] 태권도장의 진화, 컨셉 그리고 마케팅

구기완 칼럼(3) 부제 : 경쟁에서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가 1988년 가을, 추석 선물로 태권도장 등록을 선물 받았다. 온가족이 모인 명절날 아버지께서 운동하실 때 입으셨던 거칠은 도복을 할머니께 물려받고...

[김도진 칼럼] “아프리카에 대한 선입견을 버리세요”

#해외 사범 생활의 두 번째 가이드라인 : 파견국 정보 파악 중요 정부파견사범 합격 소식을 부모님께 알렸다. 그런데 부모님은 기쁨보다는 걱정이 먼저 앞서신 것 같았다. 경상북도 상주...

국제대회 입상실적만 정량평가, “국가대표 아니면 지원말라는 건가”

시대 흐름 외면하는 후진적 평가방법 개선해야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대한태권도협회 대표팀 강화훈련 지도자(코칭스태프) 선발이 일단락됐다. 하지만 파열음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 집행부와 사무처 개입 의혹부터 지원자들을...

[칼럼] 가치를 모르는 지도자는 선택의 기로에서 항상 좌절한다

구기완 칼럼(2) 부제 : 내가 잘하는 교육 or 고객이 원하는 교육 시대의 흐름을 타고 태권도장에서 줄넘기를 도입한 지 긴 시간이 지났다. 이젠 태권도뿐만 아니라 유사단체의...

[권기덕 칼럼] 태권도장 3대 철학 (3)연구를 위한 재창조!

  필자의 태권도장 3대 철학 중 하나가 바로 '연구를 통한 재창조'이다. 태권도는 무구한 역사와 함께 무수한 변화를 거치며 이 자리까지 발전해왔다고 생각한다. 물론 어려움도 있었으려니와 이렇게...

‘철옹성 기득권’, 언제까지 ‘권력 행사’ 할건가?

- 권력과 권한은 무한하지 않다. 흐르는 세월과 정해진 규정을 거스를 수는 없다.  생떼를 쓰고, 중상모략을 해봤자 추해질 뿐이다. 오랫동안 제도권 핵심에서, 또 그 언저리에서...

[김동석 칼럼] 2019년 태권도장 관장 범법자 되나?

  전국에서 태권도장을 운영하고 있는 관장님들은 2019년 새해에는 평안할까? 저마다 힘차게 2019년 황금돼지해를 출발했지만 희망보다는 이곳 저곳에서 한숨과 탄식이 넘쳐나고 있다. 그 까닭을 태권도장 관장들은 제대로...
1,670FansLike
6,451SubscribersSubscribe

주요 동영상

주요기사

많이 본 영상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