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7일 포펀시청 품새태권도팀 창단식에서 임영선 감독이 팀 깃발을 휘날리고 있다. 왼쪽은 박윤국 시장.
박윤국 시장 “K-문화 보급에도 큰 역할 기대”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가 직장운동부로 태권도 품새실업팀을 창단했다.

지난 9월 17일 포천시청에서 열린 창단식에는 경기도태권도협회 회장을 지낸 박윤국 시장과 손세화 포천시의회 의장 등 포천시 관계자들과 이규석 아시아태권도연맹 회장, 안용규 한국체육대학교 총장,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 김경덕 경기도태권도협회 회장, 최재춘 대한태권도협회 사무총장 등 태권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포천시는 품새 실업팀은 임영선 명예감독(포천시태권도협회 회장)과 윤복채 주무(포천시태권도협회 상임부회장)가 지도·관리를 맡고, 선수는 이승환(한국체대 졸업)·오창현(용인대 교육대학원 재학)·배종범(조선대 교육대학원 재학)·윤지혜(한체대 재학)·김지남(조선대 졸업) 등 5명으로 구성했다.

박윤국 시장은 창단식에서 “오랜 기간 준비해 왔던 태권도 실업팀 창단이 오늘을 기점으로 새 출발을 시작했다”며 “태권도 실업팀 창단은 스포츠 외교와 K-문화 보급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창단 멤버 5명 선수들이 박윤국 포천시장과 임영선 감독, 윤복채 주무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품새 선수들의 진로 확대를 바랐던 태권도인들이 크게 반기고 있다. 현재 서울 중량구청과 김포시청 등에서만 품새 선수부를 운영하고 있다. 배규태 사범은 SNS에서 “품새팀 운동부가 몇 개 없는 상태에서 포천시청 품새팀 창단은 대학 졸업 후 선수생활의 연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성원 기자>

Print Friendly, PDF & Email

4 COMMENTS

  1. 태권도경기인과 행정가 출신인 시장님의 태권도에대한열정과 품새사랑이 훌륭하십니다
    선수들의 면면도 전부 국가대표출신들로 구성이된거같습니다
    욕심을더부리자면 실력이 입증된 품새전문지도자가 합류했으면. . .

  2. 포천시청 품새팀 직장운동부 창단을 축하합니다.
    이미 각종 국제경기에서 검등된 선수들인 만큼 충분한 역량을 발휘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특히 겨루기 못지않게 국제적으로 품새에 대한 인기(인지도)가 높아진 만큼 국내적으로는 대학 졸업 후 선수활동 지속이라는 진로문제 해결 외에도 지자체의 관심과 투자로 국제대회에 나가 입상까지 한다면 국위선양은 물론 지자체 인지도까지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이번 포천시 품새팀 창단은 타 지자체에도 충분한 검토할 만한 도전이 되지 않을까 기대하게 됩니다.
    코로나19로 다소 주춤거리는 상황이 아쉽긴 하지만 안목을 갖고 투자한 만큼 좋은재목으로 성장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