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섭 국기원장이 2월 초 경기도에 소재한 한 태권도장을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해 태권도장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태권도 사범들을 만나 격려하고 있다.
일선 지도자 만나 소통하며 격려

이동섭 국기원장이 2월 16일 경기도태권도협회와 경기도에 있는 일선 태권도장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태권도장 살리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태권도 사범들을 격려하기 위한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 원장은 태권도 사범들과 만난 자리에서 “최근 국무총리를 만나 일선 태권도장 지원책 등에 대해 정부 지원을 적극 요청했다”며 “정말 견디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함께 이겨내자”고 위로의 마음을 전했다.

이 원장은 지난 4일에도 인천지역을 방문, 코로나19로 침체돼 있는 태권도장을 방문해 실태 파악 및 태권도 사범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한편 국기원은 오는 18일 일선 태권도장 지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비대면(영상)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