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종수 당선인(오른쪽)이 당선증을 받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안종수 후보(태원씨앤씨건설 대표이사)가 통합 제2대 대구광역시태권도협회 회장에 당선돼 재선에 성공했다.

대구시태권도협회는 28일 대구광역시체육회관 1층 대구스포츠과학센터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회장을 뽑는 선거를 진행해 안종수 대표이사를 선출했다.

이번 선거에 3명이 출마했다. 총 82명 선거인단 중 76명이 투표한 가운데 안 후보가 가장 많은 48표를 얻었다. 임기는 4년이며 안 당선인은 2016년 회장 선출에 이어 연임하게 됐다.

선거인단은 대구시태권도협회 대의원과 구·군 임원을 비롯해 지도자, 엘리트 선수, 심판, 각 구·군 등록 도장 지도자, 동호인 선수로 전자추첨을 통해 추첨하여 구성되었다.

안 당선인은 “다시 이 자리에 서고 보니 감개가 무량하다. 모두 다 함께 숨가쁘게 달려왔다. 부족한 저와 협회를 믿고 이 자리에 함께 자리를 지켜주신 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면서 “앞으로 더욱 청명하고 새롭게 도약하는 협회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