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3일 세계어린이스포츠연맹과 아우라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성장 예측’ 전문업체 아우라와 업무협약 체결

사단법인 세계어린이스포츠위원회(위원장 서현석, 이하 ‘위원회’)와 주식회사 아우라(대표이사 성제혁)는 상호 어린이 성장발달의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3일 오전 11시, 위원회 본부 사무실에서 아우라 성제혁 대표와 임원진들이 참석하였고 위원회에서는 서현석 위원장 및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위원회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에 따라 두 단체 사이에 긴밀한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어린이 성장예측시스템 키맵 프로그램 활용 ▲어린이 건강관리 프로그램 개발 ▲어린이 체육 프로그램 개발과 공동연구▲스포츠산업 선도를 위한 상생 파트너십 구축 등을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위원회 서현석 위원장은 “성장예측 및 건강관리에 대한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 연구하여 어린이들에게 스포츠를 통해 건강한 삶을 추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아우라와 함께 전 세계 어린이들에게 키맵 프로그램을 보급하여 글로벌 단체로 성장하겠다”고 말하고 “위원회 분과위원회 중 어린이성장 분과위원회를 신설하였다”고 밝혔다.

아우라 성제혁 대표는 “어린이 과거성장과 미래성장 패턴을 분석해보면 일반성장, 급속성장, 감속성장, 무성장으로 나눠진다. 성장예측 시스템은 수많은 패턴을 정확히 예측한다. 이 분석을 기반으로 생활습관교정, 운동솔루션을 제공하여 어린이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환경을 제공해 줄 것이다. 또한 위원회와 더 많은 컨텐츠를 연구개발하고, 심도 있게 양질의 컨텐츠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우라의 “성장예측 시스템”은 국책과제로 개발됐다. 4년간 17억원을 받아 개발됐으며, 어린이 건강관리를 위한 스마트 헬스 프로텍터 시스템이다. 생체 빅데이터는 6년간 1년에 2~3회 이상 주기적으로 측정 입력된 약 1,800만 건의 생체 빅데이터 중 250만개 이상의 신체성분 데이터를 빅데이터 분석기법을 통해 유사한 성장패턴을 지닌 유사군의 성장패턴을 분석 예측한다. 현재 2만5천명이 사용 중인 시스템이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