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학교태권도연맹(회장 최권열)이 10월 19일부터 5일 동안 전북 정읍군민체육센터에서 ‘2019 초등연맹회장기 전국초등학교태권도대회’를 개최했다.

이 대회 중 19일 열린 품새부문과 20일 열린 겨루기(B·C리그) 주요 경기를 카메라에 담았다.

[촬영 서성원-편집 조훈현]

Print Friendly, PDF & Email

9 COMMENTS

  1. 초등연맹회장기 전국초등학교 태권도대회를 보면서 익스트림, 품새, 겨루기 등 많이 종목으로 대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우선 모든 초등학생들이 얼마나 노력했는지 보였습니다 익스트림동작은 어려운데 초등학생이 하니깐 대단하다고 느꼈고 선수들도 싸움을 하지만 뒤에서 도와주는 선생님들도 대단하다고 느꼈습니다

  2. 영상을 보면서 옛날에 비해 태권도가 많이 변화함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일단 도복부터해서 경기 종목까지 많이 변화한것같습니다. 자유품새가 생기면서 경기가 더 다양해지고 태권도 종목이 더 발전 할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3. 초등학생들의 실력과 패기 근성등등이 뛰어나고 패기있게 뛰는모습이 멋있다 초등학생들이 얼마나 많은 노력들을 한건지 보여주는 영상이였고 초등학생에게서도 배울점은 있다는것을 느꼈다.

  4. 초등연맹회장기를 보고 꿈나무 아이들이 아직은 많은거 같다.
    대학부 만큼이나 재미있고 귀여운거 같다
    어린 선수들이 더 성장할수 있게 태권도가 발전 했으면 좋겠다.

  5. 동영상을 보고 난 어린 학생들의 경기를 보고 많은 생각이 들었다.품세 경기와 특기는 모두 아이들이 무대 아래에서 얼마나 힘을 냈는지를 알 수 있다비록 스턴트는 작은 흠이 있지만, 이미 잘 표현되었다.나중에 대학에 가면 더 좋겠다.

  6. 이 동영상을 보고 초등 연맹회장기를 비롯한 다른 시합영상 여러 분야를 보면 초등학생들도 정말 열심히하고 있는것이 눈에 보일 정도다. 그리고 겨루기,품새,익스트림 보면서 정말 대단하다는 것을 한번 더 느낄 수 있었다. 앞으로 대한민국의 꿈 나무이자 미래인 전국 초등학교 선수들 다 화이팅하고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7. 이 영상을 보고 초등 연맹회장기를 첨 보게 되었는데 도장에서 유아체육처럼 배워서 나온 실력들이 아니라 선수처럼 겨루기,품새,익스트림하는 모습을 보고 정말 초등학생들의 실력이 대단하다라는 것을 느꼈습니다. 품새도 정확하고 임팩트있게 하며 겨루기도 막차는게 아니라 선수들처럼 타이밍에 맞춰 타격하고 우리 나이때도 잘 하지 못하는 익스트림을 정말 잘해서 이러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했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러한 초등학생들을 위해 태권도가 좀 더 발전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8. 영상을 보고 난 후 초등연맹회장기에 대한 생각이 조금 바뀐것 같습니다. 저는 여러분야를 보면서 초등학교 학생들은 그저 약하고 어리기만 한 존재라고 생각하였습니다. 하지만 겨루기 품새 익스트림을 보면서 초등학생들이 저보다 더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였습니다. 저는 저 나이때 선수생활을 하였지만 저렇게 다양한 분야가 있는줄도 몰랐고 저는 그냥 시키는데로만 하였기 때문에 지금 초등학생들과 저의 초등학교 생활이 조금 비교된다고 생각을 합니다. 지금 본 영상으로 보아 앞으로 초등학생들로 인하여 우리의 태권도가 더 발전하고 미래가 밝아지고 있다는 것을 느끼게 되었습니다.

  9. 동영상을 보고 나는 이제 초등학생들의 경기가 우리 어린 시절 경기보다 너무 좋고 수준도 특별히 좋아져서 앞으로 태권도가 점점 더 발전할 것이라고 느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