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회식 식전 행사에서 울산시태권도협회 시범단이 기술격파를 하고 있다.
1100명 참가, 남찬나라한 태권도장 ‘군계일학’

태권도 꿈나무들의 대잔치인 제14회 울산광역시태권도협회장기 품새한마당대회가 6월 30일 동천체육관에서 열렸다.

이 대회에는 초·중·고등부·일반부에서 개인전 941명, 복식전 21팀, 단체전 21팀, 태권체조 7팀 등 총 1,1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이번 대회는 울산광역시태권도협회가 주최·주관했다. 개회식에는 차도철 회장을 비롯해 김진규 남구청장, 정갑윤 국회의원 대리 김종윤 보좌관님, 박맹우 국회의원님들 대신하여 박형문 사무국장, 선수, 학부모 등 2,500여 명이 체육관을 가득 채웠다.

이날 출전한 선수들은 체육관에서 배운 품새와 태권체조 등의 부문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맘껏 펼쳤다.

이날 체조부문 초등부 우승은 남창나라찬 태권도장이 차지했고 2위는 영화태권도, 3위는 산돌태권도가  했다. 중-고등부 우승은 남창나라찬 태권도장, 2위는 영화태권도가 했다.

식전 행사에서는 울산시태권도시범단의 태권무와 공중격파 등의 기술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차도철 회장은 “1,100여명의 선수 여러분은 도장에서 갈고 닦은 기량을 유감없이 발휘하여 메달의 색깔에 연연하지 말고 태권도 정신을 바탕으로 자기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